다세포소녀

재미없다라는 확실한 이야기를 듣고 본 영화. 기대가 전혀 없어서 그랬을까?
“재밌어 꼭 봐”라고 추천하기에는 무리가 있겠지만 나름 느낌있는 영화.

‘가난’이라는 캐릭터가 귀여웠던 것 같고 노래방에서 볼 수 있는 가사가 나오는 것도 새롭다고나 할까? 한번 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긴한데 추천을 못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