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직장인

좋은 강사의 최소 조건

  • 전달할 내용 완벽 숙지 (=자신감)
  • How-To 보다는 Why
  • 좋은 강의는 준비 정도와 비례

귀동냥한 내용인데 첫 번째와 세 번째는 경험적으로 절대 공감함.

두 번째는 스토리텔링과 함께 잘하고 싶은 부분.

Categories
직장인

우수 강사

2012년 우수 강사상 수상
회사 포상 이력에 이렇게 써있다.

뛰어난강의능력으로 구성원역량개발에 기여 (2012-12-16)

그리고 그 수상을 오늘하게 되었다.
사내 강사 활동은 작년 하반기에 처음 시작했는데 나름 나쁘지 않은 성과다. 올해는 최우수 강사에 도전? 헛된 욕심을…

Categories
직장인

강사가 주고 싶은 것은?

사내 강사 워크샵에서 흥미로운 토론을 했었는데 그 주제가 “당신은 교육생들에게 무엇을 주는 강사이고 싶은가?”였다.
나는 어떤 생각을 했을까? 나는 강의하는 주제에 대한 “흥미와 재미”를 전해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무엇을 강의하던 흥미롭고 재미있어야 그 다음을 생각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당연히 여러 의견들이 오고 갔는데 그 중에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싶다.”, “열정을 주고 싶다.”라는 문장이 기억에 남는다.
관찰해 보니 강사들은 “에너지”를 전달해 주고 싶은 욕구가 있어 보인다. 단지 그 에너지가 외적인 방향이냐 혹은 내적인 방향이냐만 다를 뿐.
외적인 에너지를 “재미와 흥미 혹은 열정”으로 내적인 에너지를 “생각”으로 매핑하면 되겠다.
당연히 에너지의 균형이 필요하지 않을까? 늘 말은 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