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PER PRO

대국민 독서지원 이벤트를 하길래 하나 장만했다. 만족스럽다. 크기가 딱 좋다. 이동에 적당하지 않은 의견이 있어서 걱정했는데 딱 좋다. 약간 얇아졌는데 맘에 든다. 아쉬운 점이 있다. 조명 밝기가 균일하지 않다. 정상인 것 같긴 하지만 아쉽다.  반값에 혹 해서 케이스와 필름을 같이 구매했다. 케이스는 맘에 들지만 필름은 불필요해 보인다.  <끝> PAPER PRO 더보기

와이즐리 면도기

와이즐리(https://wiselyshave.com) 면도기를 하나 샀다. 좋아하고 잘 사용하던 면도날(질레트 퓨전)을 구매해야 하는데 가격이 너무 비싼 것 같아서 주춤하고 있었다. 부담스러워서 면도기를 바꿀까 고민 중이었다. 안경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킨 와비파커(Warby Parker, https://www.warbyparker.com)가 생각나서 써보고 싶었다. 스타트업 제품이라 호기심도 있었다. 첫 느낌을 간단히 적어보면, 뭐랄까 약간의 무게감이 있었다. 좋은 의미이다. 기존에 익숙하게 사용하던 면도기와 느낌이 다르다 보니 어색했다. 어색함에 대하여 좀 더 자세히 적어보면 기존에 사용하던 면도기, 질레트 … 와이즐리 면도기 더보기

타다를 타보다

출장을 가면 우버(https://www.uber.com)를 종종 사용한다. 한국에서는 여러 이슈 때문에 사용할 수 없다. 이 아쉬움을 타다(TADA)가 해결해 줄 수 있을 것 같다. 오늘 늦은 퇴근길에 처음 사용해 봤다. 무척 편했고 앞으로 계속 사용할 것 같다. 알려진 내용이지만 와이파이가 된다 충전기가 있다. 단, 고속 충전은 아니다 차가 깨끗하고 문이 자동으로 열린다 앱은 사용하기 편하다. 우버(uber)와 비슷하다. 가격은 18,000원이 나왔다. 운행거리 18.34km, 운행시간 24분이었다. 타다를 타보다 더보기

타이어 구매

타이어 구매는 신중해진다. 4개를 모두 교체할 경우 비용도 만만치 않고 안전을 위해 교체를 잘하는 곳을 찾아야 한다. 인터넷 구매가 좋은지, 타이어 전문점이 좋은지, 자주 가는 정비소가 좋은지 고민이 된다. 나는 오늘 확실히 알게 되었다. 인터넷 구매가 답이다. 물론 개인적 경험 기반이다. 인터넷 구매 한 달 전에 타이어를 교체했다. 타이어 교체 시기를 넘겼고 점검을 받을 때 타이어를 바꿔야 한다는 이야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인터넷 구매는 잘 알려진 … 타이어 구매 더보기

미니 프린터, 메모버드

오래전에 구매 욕구를 자극하는 미니 프린터를 본 적이 있다. 참고기사: 스마트폰 미니 프린터 ‘앙증맞네’ (2011, ZDNet Korea) GIGAOM 기사(2014)에 따르면 상용화에 실패한 것 같다. 무척 아쉽다. 기억 속에 잊힌 지 꽤 되었다. 그러던 와중에 우리 아이들이 좋아하는 어떤 행동을 발견하게 되었다. 주차장 근처에 설치된 사전 정산기 혹은 무인 정산기가 제공하는 영수증을 꼭 받아간다. 영풍문고 등에 설치된 서적 검색기를 자주 사용한다. 검색 후 출력해주는 종이에 관심을 둔다. … 미니 프린터, 메모버드 더보기

YOTAPHONE 2

YOTAPHONE을 샀다. 러시아에서 만들고 전자잉크를 썼다는 그 폰. 전자잉크를 썼다는 기억에 무척이나 궁금했다. 가격은 120불 정도. 이 녀석과 처음 만났을 때 첫 인상이 좋았다. 가격 대비 기구의 마감이 나쁘지 않았기 때문에. 사람들은 무척이나 관심을 갖는다. 신기해 하는 눈치다. 하지만 또 산다면 나는 이 폰을 사지 않을 것 같다. 그 이유를 나열해 보면 카메라가 엄청 나쁘다. (이 가격에 좋은 카메라를 기대한 건 내가 나쁘다.) 전자잉크는 실용성이 … YOTAPHONE 2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