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열한 거리


최근에 봤던 영화 중에 제일 재밌게 본 것 같다. 천호진이라는 배우의 연기가 참 맘에 들었고 조인성이라는 배우 역시 생각보다 괜찮다는 생각이 든다. 이보영과의 짧은 키스신이 인상 깊었다. 제목 그대로 비열한 거리를 잘 표현한 영화.